서울문화재단, ‘2019서울시민예술대학’ 참여자 모집
  • 조순아 기자
  • 승인 2019.04.08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22일까지 ‘2019’ 1학기 수강자 280여명 모집
만 19세 이상 문화예술에 관심과 경험 있는 서울시민 누구나 지원 가능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은 시민이 예술을 좀 더 깊이 있게 경험하고 역량을 높일 수 있는 <2019 서울시민예술대학>1학기 프로그램 참가자 280여명을 10()부터 22()까지 모집한다.

2015년에 시작한 <서울시민예술대학>은 서울시의 시민교육 활성화 정책에 발맞춰 문화예술로 특화된 시민평생학습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서울문화재단의 예술교육 철학인 미적체험 예술교육을 바탕으로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고 경험하며 자신의 예술적 재능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2019 서울시민예술대학>에서는 만 19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미술, 문학, 연극, 무용, 뉴미디어 등 다양한 장르의 문화예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일반과정(예술 학습과정 지원) 심화과정(3년 연속 지원과정) 창작과정(신설, 예술적 경험을 바탕으로 창작욕구가 있는 시민 대상) 등 총 17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일반과정은 모두 11개 프로그램으로, 1개 학기만 운영하는 단기형 프로그램(6)’1학기 수업을 기반으로 2학기에 심화형 수업으로 이어지는 연속형 프로그램(5)’으로 구분된다.

4월부터 7월까지 1학기에 진행하는 단기형 프로그램<Body Signal 몸의 신호를 찾아서>(서울시청 시민청) <나의인생, 그림책으로 말하다>(삼각산 시민청) <7080 낭만프로젝트 청춘음악백서>(서울예술치유허브) <맹점의 발견 : 숨겨진 나를 찾아서>(서울예술치유허브) <나의 첫 전시회 ft.판화>(프린트아트리서치센터)가 있으며, 2학기에 진행하는 단기형 프로그램은 <어른들을 위한 인터액티브 동화>(무중력지대 홍제) 등이다.

2019 서울시민예술대학 포스터
2019 서울시민예술대학 포스터

 

연속형의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지구별을 여행하는 브이로거(Vlogger)를 위한 안내서>(정독도서관) <, 해석으로서의 춤>(암사도서관) <#언니네 글방(연희문학창작촌) <나의 이야기, 연극으로 살다>(행복공장) <내가 그린 그림책>(서서울예술교육센터)가 있다.

올해 신설된 창작과정은 예술적 취향과 관심이 형성된 시민을 대상으로 예술가와 함께 예술작업의 과정과 결과를 함께 만들어가며, 시민예술가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 2개 마련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창작부터 전시까지: ‘환경[: 아름다움에서 : 메시지까지’>(서울새활용플라자) <예술로 바라보는 인류세>(서울무용센터)가 있다.

심화과정은 참가자들의 예술적 역량을 높이기 위해 최대 3년까지 단계별 지원을 통해 운영되는 4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위풍당당 시민예술단3-연극하는 어르신, 꽃향기를 날리다(서울시립마포노인종합복지관)> <찾아가고 찾아오는 공연 나들이>(노원문화예술회관) <청춘랜드 그램책 관람차>(동대문정보화도서관) <뮤지컬 할마미아! 시즌꽃보다 할마미아!>(강서구립 곰달래어르신복지센터)이 있다.

시민의 접근성을 높이고 각 공간의 특성에 맞는 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창작공간 6개소와 민간협력을 통해 여러 지역캠퍼스가 참여한다.

문화재단 창작공간 중 시민청(중구), 삼각산 시민청(도봉구), 서울예술치유허브(성북구), 서울무용센터(서대문구), 연희문학창작촌(서대문구), 서서울예술교육센터(양천구) 6개소를 교육캠퍼스로 운영한다.

이 밖에도 서울시 자치구 내 문화예술회관, 복지관, 도서관 등 서울지역 곳곳의 민간 캠퍼스가 교육공간으로 활용된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서울시민예술대학>은 서울형 예술교육의 경험과 노하우를 담아 서울 곳곳에서 예술교육을 통해 시민들이 자신의 삶을 재구성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새로운 광역형 예술교육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9 서울시민예술대학> 참가신청은 문화예술에 관심이 있는 만 19세 이상 서울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1학기 프로그램의 신청기간은 10()부터 22()까지이다. 프로그램에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 또는 예술교육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발행처│한국여성언론협회 총재 박영숙 (여성시대 포럼 이사장)  |  본사 편집국 :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 301 영미빌딩 801호  |  대표전화 02 – 786 – 0055
미디어총괄 편집국장실 :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907호  |   (제보) 02 – 780 - 7816  |  팩스 : 02 – 780 – 7819
(재) 창간등록일 : 2015 – 03 - 22   |  여성시대 미디어그룹 회장 : 최금숙  |  대표이사 회장 : 고시환  |  주주대표 : 송강면 박사 외 2인  |  명예회장 : 송태홍  |  상임대표 : 김태일
일본어판 총괄책임 : 미야모도 마사오(宮本正雄)  |  총괄편집국장 : 하태곤  |  편집장 : 유민경   |  취재본부장 : 추현욱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태곤
여성시대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