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PC가 보내는메모리 위험신호 5가지
  • 김태일
  • 승인 2019.02.13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좋은 메모리, 업무와 게이밍에 있어 쾌적함 조성하는 핵심 요소

느리게 돌아가는 컴퓨터 때문에 원하는 것을 놓쳤을 때의 좌절감. 누구나 한번쯤 겪어봤을 순간이다. 신속하게 처리해야 할 문서 작업이 있거나, 한창 전쟁 깊숙한 곳에서의 게임을 즐기고 있을 때 갑자기 중단되는 PC가 원망스러웠던 적이 한두 번이 아니다. 이럴 때 PC의 성능을 문제의 원인으로 지목하지만, 알고보면 단순히 메모리 부족으로 생기는 문져였던 경우가 많다.

메모리는 쾌적한 컴퓨터 작업을 위한 중요한 구성 요소다. 웹 검색, 문서편집, 그리고 게임을 통한 가상세계에서의 현실감을 극대화시킬 수 있다. 속도 때문에 겪었던 좌절감으로부터 우리를 구해줄 핵심 요소다. 하지만 우리는 메모리 부족의 문제를 간과하고 애먼 곳에서 문제의 원인을 찾을 때가 많다.

글로벌 반도체 기업인 마이크론은 소비자들이 PC구동의 문제가 생겼을 때 엉뚱한 곳에서 원인을 찾기 보다, 메모리 업그레이드가 필요한 것은 아닌지 확인할 수 있는 5가지 사인을 제시한다. 이는 우리가 매일 사용하는 프로그램 혹은 게임에서 발견되는 관련 징후들을 쉽고 빠르게 확인 할 수 있는 방법이다.

첫째, 워드프로세서에서 문자와 단어가 로딩되는 시간에 버퍼링이 있는가. 매번 타이핑할 때 마다 문자와 단어가 화면에 나타나길 기다리고 있는 것은 아닌지. 이러한 증상은 의심할 것 없이 메모리부족의 문제 때문이다. 특히, 워드나 엑셀 작업을 자주하는 유저라면 반응향상과 갑자기 작동을 멈추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메모리를 지금 즉시 교체해줘야 한다.

둘째, 웹브라우저가 새로운 탭을 열 때마다 시간이 꽤 걸리는가. 이는 동시에 너무 많은 활성데이터들이 사용되면 생겨나는 문제다. 이 때, 2GB에서 4GB까지 메모리를 늘려주면 응답 속도가 빨라지고, 최대 8GB까지 응답성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메모리 자체가 인터넷 연결 속도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니지만, 여유가 생기면 보다 효율적인 처리가 가능해 속도도 개선될 수 있기 때문이다.

셋째, 동영상을 재생할 때 뚝뚝 끊기거나 중간에 갑자기 멈추는 현상을 경험하고 있는가. 웹브라우징과 마찬가지로 스트리밍 동영상은 인터넷 속도에 가장 의존한다. 하지만 컴퓨터는 동영상을 재생하는 동안 백그라운드에서 다른 모든 일들을 실행하고 있기 때문에 동시에 충분한 메모리가 뒷받침되어야 한다.

넷째, 신나게 게임을 즐기는 도중, 내린 명령이 실행되길 한참을 기다리는 순간들을 마주하는가. 더 나은 게이밍 퍼포먼스를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는 당신의 컴퓨터는 죄가 없다. 다만, 최상의 결과를 위해 달리는 내 메모리를 격려하며 8GB에서 최대 16GB까지의 스케일업해주면 된다.

다섯째, 사진이나 비디오를 편집할 때 클릭의 반응 속도가 이전보다 더딘가. 포토샵이나 파이널컷은 다른 프로그램보다 많은 시스템 리소스를 필요로 한다. 당신의 컴퓨터는 활성데이터(컴퓨터가 정기적 혹은 지속적으로 액세스하는 데이터)로 넘쳐나기 때문에, 이를 모두 담을 수 있는 충분한 메모리가 필요하다.

마이크론 크루셜이 ‘PC사용이 일상적인 영국인 2,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속도나 반응이 느린 컴퓨터 때문에 화를 내는데 걸리는 시간은 평균 60초밖에 걸리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는 반대로 말하면, 사람들은 내 PC가 매일매일 겪는 환경에 뒷받침되는 충분한 메모리가 제공되어야 업무와 게이밍을 하며 쾌적함을 느낄 수 있다는 걸 에 의미한다.

크루셜의 신제품(2018년 10월 출시)인 ‘P1 NVMe’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선택지 중 하나가 될 수 있다. P1은 하나의 셀에 4비트를 기록하여 같은 공간에 더 많은 용량을 쌓을 수 있는QLC 방식과, 빠른 전송속도에 대응하는 NVMe Pcle 인터페이스를 갖췄다. 2,000MB/s, 1,700MB/s의 안정적인 순차적 읽기/쓰기 처리 속도를 보유하여 사용자들이 대용량 파일을 저장할 때도 용이하다. 무엇보다도, 일반 NVMe 가격의 반값에 가깝다(1TB 기준 29만원)는 것이 가장 큰 메리트다. 또한 실시간 빅데이터 분석과 인공지능, 머신•딥 러닝, 미디어 스트리밍 등에 최적화되어있어 관련 니즈가 있는 소비자의 마음을 충족시키기에 충분히 매력적인 메모리다.

당신에게 필요로 되는 적합한 메모리를 늘 체크하고, 조치를 취해 두자. 일상적인 문서작업을 할 때, 스트리밍 영상을 접할 때, 게이밍을 할 때 등 어떠한 경우든 당신의 버벅대는 PC에 적합한 메모리는 PC의 수명을 늘릴 수 있는 현명한 방법이다. P1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크루셜 공식 홈페이지(crucial.com/ssd)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발행처│한국여성언론협회 총재 박영숙 (여성시대 포럼 이사장)  |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빌딩 907호
편집국 대표전화 : 02 – 780 - 7816  |  팩스 : 02 – 780 –7 819  |  (재) 창간등록일 : 2015 – 03 - 22  |  여성시대 미디어그룹 회장 : 최금숙
대표이사 회장 : 고시환  |  대표이사 발행인 : 김 선  |  논설주간 : 장기봉  |  주주대표 : 송강면 박사 외 2인  |  명예회장 : 송태홍  |  상임대표 : 김태일
일본어판 총괄책임 : 미야모도 마사오(宮本正雄)   |  총괄편집국장 : 하태곤  |   편집장 : 김언경  |  취재본부장 : 추현욱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태곤
여성시대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