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해 지속 성장하는 ‘학교 밖 유유자적’ 전개
  • 임인영
  • 승인 2019.01.04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익법인 GKL사회공헌재단과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는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인 ‘2018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하는 <학교 밖 유유자적>’을 전개해왔다고 3일 밝혔다.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다양하고 창의적인 문화예술의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수동적으로 보고 즐기는 것에서 나아가 창작의 즐거움과 완성의 기쁨을 느끼기 위해 기획된 이 사업은 ‘유유자적유람단’ 활동으로 연극, 뮤지컬, 전시 등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직접 즐기고 싶은 문화예술 체험과 ‘유유자적아티스트’ 활동으로 사진, 팟캐스트, 단편영화, 다큐 등 4개의 미디어제작 프로젝트에 자신들을 둘러싼 환경 속에서 느껴지는 감정들을 표현해왔다.

긴 제작과정을 거치면서 마음처럼 되지 않는 것에 좌절을 하기도 하고 서로 갈등이 일어나기도 했지만, 그 과정을 이겨냄으로써 ‘부적응’이라는 꼬리표에서 벗어나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었으며, 연말에는 학교 밖 청소년들의 작품들을 한 자리에서 선보이는 ‘유유자적박람회(12월 1~2일)’를 개최한 바 있다.

이 프로젝트에 참가한 김경희 청소년은 “혼자가 아니라 여럿이라서 힘들었지만, 또 혼자가 아니라 여럿이라서 할 수 있었던 거 같다. 여러 사람들이 모여 하나의 결과물을 만드는 것의 중요성을 깊게 깨달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러한 활동을 바탕으로 <학교 밖 유유자적>은 2019년 GKL사회공헌재단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혁신 공모사업에도 선정되어 2년 연속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문화예술 사업을 지속할 수 있게 되었다. 2019년에도 사회적·정서적 어려움을 겪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유유자적(悠悠自適) 할 수 있는 기회가 더욱 많아지길 기대해 본다.

<학교 밖 유유자적>의 활동 결과자료집은 청소년미디어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볼 수 있다.
 

 


발행처│한국여성언론협회 총재 박영숙 (여성시대 포럼 이사장)  |  본사 편집국 :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 301 영미빌딩 801호  |  대표전화 02 – 786 – 0055
미디어총괄 편집국장실 :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907호  |   (제보) 02 – 780 - 7816  |  팩스 : 02 – 780 – 7819
(재) 창간등록일 : 2015 – 03 - 22   |  여성시대 미디어그룹 회장 : 최금숙  |  대표이사 회장 : 고시환  |  주주대표 : 송강면 박사 외 2인  |  명예회장 : 송태홍  |  상임대표 : 김태일
일본어판 총괄책임 : 미야모도 마사오(宮本正雄)  |  총괄편집국장 : 하태곤  |  편집장 : 유민경   |  취재본부장 : 추현욱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태곤
여성시대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