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형돈, 19일 신곡 ‘잊혀진다’ 발표
  • 문성은
  • 승인 2018.12.20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어송라이터 노형돈이 신곡 ‘잊혀진다’를 19일 낮 12시 전격 발표했다.

올해 네 번째로 발표한 노형돈의 신곡 ‘잊혀진다’는 얼마 남지 않은 시간으로 인해 헤어질 수 밖에 없어 이별을 준비하는 메시지가 담긴 발라드 곡이다.

특별히 이번 신곡은 작곡가 최인환과의 컬래버레이션이 이루어졌다. 작곡가 최인환이 예명 ‘2나니’로 2017년 발표한 동명의 곡을 리메이크한 것이다. 원곡은 여성 보컬 김유나가 참여했으나 이번에는 노형돈이 남성 버전으로 새롭게 제작했다.

레오엔터테인먼트는 이번 곡은 작곡가 최인환과 싱어송라이터 노형돈이 함께 만들어낸 감성 발라드라며 새로 리메이크한 노형돈의 서정적인 감성과 원곡을 부른 김유나씨의 매력적인 보이스를 비교하여 들어보면 더욱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 6월 디지털 싱글 ‘너는 아니’를 통해 3년 만에 활동을 재개한 노형돈은 8월 ‘동암역 2번출구’를 비롯해 11월에는 ‘행복하길 바랄 뿐이죠’ 등 연이어 새로운 곡을 선보이며 지속적인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4층) 409 ~ 410호  |  편집국 대표전화 : 02-780-7816  |  팩스 : 02-780-7819
제호 : 여성시대 아름다운 사람들  |  등록번호 : 722-91-00637   |  (재)창간등록일 : 2015 – 03 - 22  |  (재)창간발행일 : 2015 – 06 - 11  |  발행인 : 이미란  |  편집장 :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서연
여성시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