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부 '현대모비스에 최저임금 위반' 시정조치
  • 이범석 기자
  • 승인 2018.12.10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사 3년이하 직원 기준 미달…상여금 매월 지급으로 변경 검토

대졸 신입사원의 연봉이 5000만원 수준인 현대모비스가 일부 직원에 대해 올해 최저임금 기준을 제대로 준수하지 않았다며 당국의 시정지시를 받았다.

 

9일 현대모비스에 따르면 고용노동부는 최근 이 회사 일부 정규직원의 임금이 올해 최저임금 기준에 미달했다며 시정지시를 내렸다고 밝혔다.

 

노동부는 현대모비스 입사 1~3년 차 사무직·연구원의 월 기본급이 성과급 등을 빼고 시급으로 환산할 경우 6800~7400원에 그쳐 올해 최저임금인 시간당 7530원에 미달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현대모비스는 취업규칙을 변경해 상여금 지급 시기를 매월 1회로 조정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현재 상여금을 홀수달에 100%씩 지급해 왔지만 이날 시정조치에 따라 앞으로는 매월 50%씩 지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이럴 경우 '매월 정기적으로 지급하는 상여금은 최저임금 산입범위에 포함한다'는 최저임금법 개정안에 따라 최저임금 부족분을 메울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모비스 처럼 연봉 수준이 높은 대기업에서도 최저임금 기준을 지키지 않은 사례가 나오면서 재계에서는 최저임금의 급격한 인상을 자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최저임금은 올해 16.4%, 내년에 10.9% 인상될 예정인데 재계에서는 2년 연속 두 자릿수로 오를 경우 기업 입장에서 실질적 지급 능력을 넘어 감당하기 어려울 것이라며 반발해왔다.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4층) 409 ~ 410호  |  편집국 대표전화 : 02-780-7816  |  팩스 : 02-780-7819
제호 : 여성시대 아름다운 사람들  |  등록번호 : 722-91-00637   |  (재)창간등록일 : 2015 – 03 - 22  |  (재)창간발행일 : 2015 – 06 - 11  |  발행인 : 이미란  |  편집장 :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서연
여성시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