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인권선언 70주년…부산시, 영화제 등 인권 행사 '다채'
  • 도다솔 기자
  • 승인 2018.11.30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3일 '영화의 밤' 진행 3~7일 인권 사진전 등

[여성시대] 부산시는 세계인권선언 70주년(12월 10일)을 맞아 12월 3일부터 20일까지 다양한 인권 관련 행사를 진행한다.

12월 3일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 영화의 전당 소극장에서 세계인권선언 70주년을 기념하는 '영화의 밤' 행사를 개최한다.

부산시에 따르면, 이 행사는 ‘살아남은 아이들’을 주제로 영화 ‘그날은 올 것이다’를 상영한 후 형제복지원 사건과 국가폭력에 대한 토론회로 마무리할 예정이다.

토론회에는 한종선 형제복지원 사건 피해 생존자 대표, 여준민 인권활동가, 박민선 부산시 의원, 최수영 부산시 사회통합 담당관 등이 참석한다.

또 12월 3일부터 7일까지 부산시청-지하철 연결통로에서는 인권사진전이 개최된다. 이 사진전에는 국가인권위원회에서 주관한 인권 공모전 수상작 29점 등이 전시될 예정이다.

12월 19일에는 국가인권위원회와 인권증진 및 인권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하고 부산시 산하 공공기관들의 인권경영 결의가 있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부산시 인권주간 안내 이미지 (부산시 제공)
부산시 인권주간 안내 이미지 (부산시 제공)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4층) 409 ~ 410호  |  편집국 대표전화 : 02-780-7816  |  팩스 : 02-780-7819
제호 : 여성시대 아름다운 사람들  |  등록번호 : 722-91-00637   |  (재)창간등록일 : 2015 – 03 - 22  |  (재)창간발행일 : 2015 – 06 - 11  |  발행인 :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란희
여성시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