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해외직구 화장품에서 살균제 성분 검출...판매차단 조치
  • 장재진 기자
  • 승인 2018.10.31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시대] 스프레이·미스트 등 해외직구 화장품에서 살균보존제 성분인 메칠클로로이소치아졸리논(CMIT)과 메칠이소치아졸리논(MIT)가 검출돼 판매차단 조치됐다. 이에 소비자는 해외직구 화장품 구매·취급 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해외직구로 구입한 스프레이·미스트 등 화장품 14개에 대한 안전성 조사 결과, CMIT는 1개 제품에서 4.6 mg/kg, MIT는 3개 제품에서 최소 1.7 mg/kg ~ 최대 53.0 mg/kg 검출돤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은 해당 제품의 온라인 판매를 차단하는 한편, 통신판매중개 사업자 정례협의체와 협력하여 해외직구 관련 사업자들에 대해 CMIT/MIT 국내 기준을 공지해 차단효과가 확산되도록 조치했다고 31일 밝혔다.

CMIT와 MIT는 미생물 증식을 방지하거나 지연시켜 제품의 변질를 방지하기 위해 사용되는 살균보존제 성분으로, 국내에서는 2015년 7월부터 '화장품 안전기준 등에 관한 규정' 에 따라 씻어내지 않는 화장품은 MIT/MIT를 사용할 수 없다.

소비자들이 해외직구를 통해 화장품을 구매할 때에는 ▲제품 브랜드 공식 홈페이지 등에 표시된 성분들을 꼼꼼히 살피고 ▲ 판매 페이지에 표시가 없을 경우 해외직구 사업자에게 확인을 요청하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소비자들은 제품 공식 홈페이지 등을 통해 표시된 성분들을 꼼꼼히 살피고, 제품 브랜드 공식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화장품에 사용된 성분 가운데 국내 안전 기준에 따른 부적합한 성분이 포함되어 있는지 확인하고 구매해야 한다" 조언했다.

또 "성분 관련 표시가 없을 경우 해외직구 사업자 등에게 확인을 요청하고, 온라인 판매 페이지에 성분 표시가 없을 경우 해외직구 사업자에게 문의해 화장품 구매 전에 성분을 미리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CMIT, MIT 검출된 스프레이·미스트류 화장품 3종 판매차단 대상제품>

(1) 브랜드 및 제품명 : Eva NYC, Up All Night Volumizing Spray
(2) 브랜드 및 제품명 : Nearly Natural, Moisture Mist
(3) 브랜드 및 제품명 : Paul Mitchell, Seal and Shine

출처 한국소비자원
출처 한국소비자원

 


발행처│한국여성언론협회  |  발행인 : 박영숙 (여성시대 미디어그룹 회장)  |  등록번호 : 서울 중, 라00702  |  본사 편집국 :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 301 영미빌딩 8층 전관
대표전화 02 – 786 – 0055  |  팩스 02 - 786 - 0057  |  총괄편집국장실 :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907호
제보 (문의) 02 – 780 - 7816 | (재)창간등록일 : 2015 – 03 - 22  |  여성시대 미디어그룹 운영위원회 상임위원장 : 최금숙 (한국여성단체협의회 회장)
회장 : 고시환  |  사장 : 이재희 (지구촌선교회 이사장)│주주대표 : 송강면 박사 외 2인 | 명예회장 : 송태홍
일본어판 총괄책임 : 미야모도 마사오(宮本正雄)   |  논설주간 : 신상득  |  총괄편집국장 : 하태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태곤
여성시대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