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준 교육칼럼 - 일반고에서 최상위권 대학합격하기
  • 교육자문 이동준(서울대 사범대)_ SJ입시전략연구소 & 수재학원 대표원장
  • 승인 2018.10.01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고 학생들은 어덯게 공부해야 할까요?
다 방법이 있지 !

일반고에서 최상위권 대학 합격하기 (1)

이동준(서울대 사범대)_ SJ입시전략연구소 & 수재학원 대표원장

 

이번 칼럼은 어떤 학생이 일반고에 입학한 후 최상위권 대학에 합격하는 수월한 방법에 대해 소개하고자 한다. 손자병법에 입어불패지지(立於不敗之地)’란 말이 있다. 싸움은 패하지 않을 곳에서 하라는 말이다. 일반고의 경우, 서류 등에서 특목/자사고 등에 비해 불리할 수 있지만, 이를 커버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무기가 바로 교과 성적이다. 따라서, 최상위권 대학 합격을 위해서라면, 1등급 초중반의 교과 등급을 확보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물론, 학교의 주어진 여건 내에서 최대한 비교과 준비도 함께 병행하는 것은 필수이다. 최근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수시 학생부종합전형의 경우 최상위권 대학은 우수한 학업능력과 적극적인 학업태도를 지닌 학생을 선발하고 싶어 하기 때문에 학교의 여러 가지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마지막으로 수능 기준 3개영역 평균 2등급 이내에 들어갈 정도의 실력을 갖춘다면 최상위권 대학 입학이 훨씬 쉬워진다.

이러한 준비를 통해, 올해 기준으로 일반고 출신 합격자의 비중이 높으면서 실질 경쟁률도 다른 전형에 비해 높지 않은 서울대학교 지역균형 선발전형, 고려대학교 학교추천1 전형, 연세대학교 활동 우수형 전형 등의 전형에 지원을 할 수 있는 레벨이 된다면, 최상위권 대학 합격에 매우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된다. 물론, 일반고에서 좋은 교과등급을 확보하지 못했을 경우 다른 대안도 필요하겠으나 그 부분은 다음 칼럼에서 소개할 예정이다. 일반고에 입학해서 다음 6가지를 염두에 두고 공부한다면, 반드시 좋은 결과가 기다리고 있을 것이다.

1. 일반고에서 교과 성적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최우선 순위여야 한다

공부할 시간을 줄여서 비교과 준비를 하는 것은 금물이다. 부족한 성적을 비교과로 만회한다는 생각은 아예 하지 않는 것이 좋다. 고교 생활중 교과 준비와 비교과 준비가 겹치는 상황이 발생할 때는 교과 내신공부가 먼저이다. 4회 중간, 기말고사 대비와 수행평가 대비를 최우선으로 신경 쓰면서 여유시간을 확보해서 비교과 준비를 해야 한다. 그런데, 여기서 한 가지 유의할 점이 있다. 공부가 목표를 이루기 위한 수단이라고만 생각하면 쉽게 지칠 수 있다. 고교에서 높은 성취도를 얻은 학생들의 공통점은, 공부 그 자체에 흥미를 두고 부족한 것을 보완해 나간다는 생각을 했다는 점이다. 공부 자체에 의미가 부여되어 있어야 공부를 계속 하면서도 지치지 않는다.

 

2. 비교과 활동을 스펙이 아니라 공부의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좋은 기회로 삼아라

비교과 활동을 스펙으로만 생각하면 부담스러운 짐이 하나 추가될 뿐이니,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 공부하면서 쌓인 스트레스를 비교과 활동을 통해 해소한다는 마음가짐이 그것이다. 예를 들어, 내가 좋아하는 주제에 대해 탐구활동을 하면서 가설을 세우고 다양한 방법으로 나만의 정답을 찾아나가는 것을 취미 생활처럼 생각하다보면, 부담이 아니라 오히려 에너지를 얻을 수 있다. 내가 즐겁고 나를 성장시켜주는 활동을 진심으로 하다보면, 공부하면서 쌓인 스트레스도 풀 수 있고 힘든 수험생활을 버텨나가는 큰 힘이 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이렇게 얻어낸 경험과 지식들은 실제로 대입에도 큰 도움이 된다.

3. 학교생활에 적극적이고 성실하게 최선을 다하라. 답은 거기에 있다

최상위권 학생들은 언제나 학교수업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 학교수업과 활동을 언제나 최우선에 두고 생활하다보면, 그때그때 필요한 것을 적시에 해결해 나가기 때문에 효율도 높을 뿐만 아니라 시간 활용도도 매우 높다. 학교생활을 성실하게 하지 않는 상태에서 다른 방법을 찾아봐야 백약이 소용이 없다. 수업시간은 물론이고 수행평가를 비롯하여 발표, 토론, 실험 등을 통해 교과지식을 더욱 깊게 확장할 수 있는 기회들이 많다. 이 기회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다 보면 공부에도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세특을 비롯한 비교과 항목도 풍부해진다. 교내 대회도 마찬가지이다. 적극적으로 수상을 위해 노력하고 시간을 투자하다보면 의미 있는 결과들이 조금씩 누적되게 된다.

 

4. 모르는 것을 알기 위해 끈질기게 노력하라

고교 과정에서 전공적합성을 쌓는 것은 한계가 있으며, 그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성실성이다. 다양한 교과목의 내용을 충분히 그리고 깊게 이해하려고 노력하다 보면 궁금한 것들이 많이 나오게 마련이다. 이러한 궁금한 부분들을 해결하기 위해 관련 자료나 책 등을 찾아보면서 공부하다보면 지식이 깊어질 뿐만 아니라 나만의 의미 있는 지식이 된다. 독서를 하더라도 추천도서를 순서대로 막연히 읽는 것보다, 내가 공부하면서 궁금하거나 의문이 생긴 부분을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과정에서 나에게 필요한 책을 찾아서 읽는 것이 더 중요하다. 한편, 현재 중학생이라면 시간에 좀 더 여유가 있는 중학생 때 미리미리 깊이 있게 공부해두는 것도 필요하다. 고교에 입학하고 나서는 교과와 비교과 수능 준비 등 여러 가지를 동시에 준비하다보면 시간이 부족할 수 있기 때문이다.

 

5. 학교선생님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라

학교 선생님과 좋은 관계라는 것이 학생의 신분을 넘는 엄청난 것을 요구하는 것이 아니다. 학생으로서 선생님께 필요한 도움을 정확히 요청해서 선생님이 도와주실 수 있는 부분은 최대한 도움을 받으라는 것이다. 평소 선생님과 소통을 잘 하고 있는 학생은 추후 학과 선생님들이 세특을 적어주실 때만 도움이 되는 것이 아니라, 실질적으로 나에게 많은 도움이 되는 경우가 많다. 알아서 도와주시겠지라고 생각하면 안된다. 선생님들이 많은 학생들을 가르치시기 때문에 선생님이 덜 바쁘고 여유가 있으신 시간을 잘 찾아서, 나에게 필요한 것들을 구체적으로 요청하는 것이 중요하다. 가령, 대체에너지에 관한 연구를 하는데 도움되는 책이나 논문을 추천해달라거나 이번에 나갈만한 교내 대회를 추천해달라거나 등의 식이다. 또한, 도움을 받고 나면 항상 예의바르게 고마움을 표현하는 것이 좋다. 선생님들 입장에서도 저 친구는 꼭 도와주고 싶다는 마음이 생기게 하는 것도 중요하다는 뜻이다.

 

서울대에서 추천한 내용을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친구들과 모둠활동을 하는데 방향을 잡기 어려워요.

우리끼리 해결해가는 방법이 좀 미숙한데, 전문적인 조언을 부탁드려요.

이 분야와 관련한 책 좀 소개해 주세요. 더 알아보고 싶어요.

이 분야와 관련해서 좀 더 깊이 있게 공부하려면 어떤 방법이 있을까요?

토론활동을 지켜봐 주세요. 저희 생각의 흐름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세요?

저희 논술 동아리 글쓰기 작품에 대한 의견 부탁드려요.

선생님, 저희 이런 프로젝트 하게 해주세요.

과학 실험 동아리 만들었는데 지도 부탁드려요.

6. 수능 공부는 미리미리 해놓아야 한다.

교과성적을 확보하면서 비교과 준비를 하는 것만으로도 바쁠 수 있다. 그러나, 일반고 학생이 수능성적도 좋으면 최상위권 대학에 합격하기가 매우 쉬워진다. 그러나, 완벽하지는 않아도 좋다. 수능 4개 영역중 3개영역에서 각 2등급 이내에 도달할 수 있는 수준까지는 목표로 해보자. 물론, 1,2때는 모의고사에서 재학생들끼리 경쟁을 하기 때문에 실제 수능의 등급과는 거리가 있을 수 있다. 3 6월 모의고사에서 본격적으로 n수생이 유입되기 때문에 고1,2의 모의고사 등급은 실제와는 다를 수 있다는 점은 참고로 하자. 요컨대, 최소한 국영수 3과목은 항상 어떤 문제든 풀 수 있도록 깊이 있게 공부해놓는 것이 나중에 여러모로 도움이 될 것이다.

 

이번 칼럼은 일반고에 진학한 학생이 최상위권 대학에 가장 수월하게 합격할 수 있는 방법과 관련해 준비해야 할 몇가지 필수사항에 대해서 언급하였다. 대입 수시에서 가장 많은 학생을 선발하는 학생부종합전형의 경우 세부 전형 측면에서 볼 때, 일반고 출신 학생이 다소 유리한 전형이 따로 있다. 이 전형들을 잘 파악하여 대비한다면, 최상위권 대학에 합격하고자 하는 목표를 이루는 데에는 큰 어려움은 없을 것이다. 일반고의 강점을 잘 활용하여 수험생 여러분 모두 원하는 대학에 꼭 합격할 수 있기를 소망한다.

 

 


서울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8층) 803~804호  |  편집국 대표전화 : 02-780-7816  |  편집국장실 6층 (605호) 제보 (직통) : 02-6674-7800  |  팩스 : 02-780-7819
제호 : 여성시대 아름다운 사람들  |  등록번호 : 722-91-00637   |  등록일 : 2015-03-22  |  발행일 : 2015-06-11  |  대표이사·발행인 : 송강면 (여성시대 주주대표)
미디어총괄회장 : 송춘섭 (동국대학교 불교대학원 동창회 수석부회장)  |   명예회장 : 송태홍(동호갤러리 대표이사 회장)
주필 : 장재진  |  미디어총괄편집국장 : 하태곤  |  편집국장 : 이종구  |  편집장 : 신헤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태곤
여성시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