춤과 영화의 만남 - 천안시 춤영화제
  • 전노아 기자
  • 승인 2018.05.0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춤과 영화의 만남 - 천안시 춤영화제

  천안시가 지난해 사전영화제를 시작으로 국내 최초 댄스영화제인 ‘2018 천안춤영화제’ 추진 준비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천안 춤영화제
천안 춤영화제

 

지역 대표 문화콘텐츠인 춤을 주제로 한 ‘2018 천안춤영화제’는 오는 9월 6일부터 8일까지 총 3일간 천안시 일원에서 열린다.

  시는 지난해 ‘발레’에 이어 올해는 ‘탭 댄스’를 메인 춤 장르로 확정하고 ‘춤 출래!? 영화 볼래?!’라는 캐치프레이즈와 ‘울트라 바이올렛’을 메인색상으로 하여 ‘영화와 함께 춤을’이라는 주제를 정했다.

  올해는 영화상영, 관객과의 대화, 세미나, 춤 특강, 무용인 어워드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더불어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고 즐기는 시민참여·주도형 영화제로 운영할 계획이다. 천안시는 이번 영화제를 위하여 천안시내 의 다양한 문화공간을 확보하여 춤영화제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성공적인 영화제를 만들기 위해 전문가들로 구성된 추진위원회도 구성됐다. 시는 지난 13일 천안시영상미디어센터에서 천안춤영화제 ‘추진위원 및 프로그래머 위촉식’을 진행했다.

천안 춤영화제 추진위원회
천안 춤영화제 추진위원회

  추진위원에는 △김진욱 평택대 공연영상콘텐츠학과 교수 △민경원 순천향대 공연영상학과 교수 △이유경 백석문화대 스마트폰미디어학부 교수 △임호 배우 겸 백석대학문화예술학부 교수 △정윤철 감독(대표작 대립군) △김형남 세종대 무용학과 교수 △조하나 한양대 무용학과 교수 등 각계각층의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또한, 다양한 영화제 경험을 가진 영화사 해밀픽쳐스의 양정화 대표가 프로그래머로 위촉됐다.

 
  민경원 추진위원장은 “춤을 모티브로 한 영화제는 대한민국에서 천안이 최초로 운영한 영화제이다”고 말하며, “앞으로 천안춤영화제는 천안 흥타령축제와 더불어 천안을 대표하는 영화제로 키워나갈 계획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민경원 추진위원장
민경원 추진위원장

 

  추진위는 이번 영화제 운영 전반에 걸쳐 자문과 협력을 통해 천안의 정체성을 담은 성공적인 영화제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천안춤영화제’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 올리는 역할을 맡는다.

  천안시 주성환 문화관광과장은 “시민들과 함께 만드는 영화제, 시민들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폭넓게 제공하는 영화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아름다운사람들 여성시대)

끝.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0 프린스텔 빌딩 8층 (803~804호)  |  편집국 대표전화 : 02-780-7816  |  편집국장실 6층 (605호) 제보 (직통) : 02-6674-7800  |  팩스 : 02-780-7819
제호 : 여성시대 아름다운 사람들  |  등록번호 : 322-94-00044  |  등록일 : 2017-11-22  |  발행일 : 2015-06-11  |  발행인 : 이미란 (여성시대 주주대표)  |  편집인 : 송강면 (미국로드랜드대학교 한국부총장)
총괄편집국장 : 하태곤  |  편집위원장 : 주성남 (일요신문 데스크)  |  편집장 : 신헤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태곤
여성시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