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8.5%, 나에게 선물한 경험 있다!
  • 김미소 기자
  • 승인 2018.03.09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친 삶 속에서 나를 격려하고 위로하는 반가운 선물 

 

 

생일과 각종 기념일, 경사를 축하하고 흉사를 위로하기 위해 우리는 선물을 합니다. 그 대상이 반드시 타인만은 아니죠. 내 생일을 자축하고, 자신을 위로하기 위해서도 선물을 합니다.

 

 

진심이 담긴 선물을 받았을 때 기뻐하지 않을 사람이 있을까요. 그게 비록 내 자신이 주는 선물이라도 말이죠. 오히려 지금 이 순간 내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가장 잘 아는 사람으로부터 받는 선물이니 마음에 안 들 수가 없겠죠.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전국 만 19~59세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선물’ 관련 인식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 중 절반 이상(58.5%)이 ‘나에게 선물을 한 경험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나에게 선물하는 가장 큰 이유로 ‘기분전환’을 꼽았는데요. 그 외에도 스스로 위로하고 싶어서(44.8%), 너무 갖고 싶은 것이 생겨서(34.2%), 그간 노력을 보상받고 싶어서(29.4%), 힘들고 어려운 일을 견딘 것이 뿌듯해서(21.0%), 기념하고 싶은 날이어서(9.9%) 순으로 응답했습니다.

그럼, 오늘도 기분전환하러 가볼까요? 

 

 

 

 

 


서울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11 (여의도동) 프린스텔 빌딩 (8층) 803~804호  |  편집국 대표전화 : 02-780-7816  |  편집국장실 6층 (605호) 제보 (직통) : 02-6674-7800  |  팩스 : 02-780-7819
제호 : 여성시대 아름다운 사람들  |  등록번호 : 722-91-00637   |  등록일 : 2015-03-22  |  발행일 : 2015-06-11  |  대표이사·발행인 : 송강면 (여성시대 주주대표)
미디어총괄회장 : 송춘섭 (동국대학교 불교대학원 동창회 수석부회장)  |   명예회장 : 송태홍(동호갤러리 대표이사 회장)
미디어총괄편집국장 : 하태곤  |  편집국장 : 신헤라   |  편집장 : 정숙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태곤
영호남(대구)본사 : 대구시 달서구 본리동 1217-2 대가빌딩 (4층)  |  여성시대 미디어그룹 총괄회장 : 박류석 SNS 미디어그룹 회장
전국총괄회장 : 김중호 (주) 대송이엔씨 / (주)환경종합건설 대표이사  |  대표전화 : (053) 557 - 9208  |  fax : (053) 557 - 9209
여성시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여성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